“국민 속인 죄로 봉고파직” vs “추악한 가면 찢겠다”



대장동 개발 의혹을 둘러싸고 정치권의 말들도 거칠어지고 있습니다. 이재명 경기지사는 국민을 속인 죄를 묻겠다면서 국민의힘 지도부를 파면하거나 귀양 보내겠다는 말을 했고 이에 국민의힘 이준석 대표는 이재명 지사의 추악한 가면을 찢겠다고 맞받았습니다.
기사 더보기


대출디비

보험디비

카지노디비

디비판매


추천 기사 글